login
부러운 모습   

2003. 12. 16

 

 










뒤에서 혼자 쓸쓸히 공연을 보며......

왠지 두 분이 많이 부러웠습니다.




아마도 전 '무적의 솔로 부대'는 될 수 없나 봅니다.




..................

언제나 그렇게 두 분이 함께

따뜻한 사랑 만들어 가셨음 좋겠습니다.

옆에서 보는 사람 마음도 따뜻해지니까요.















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* 12월 14일 경기도문화예술회관 대강당 그리고 Bar JEYO에서, 용상 선배와 성혜씨
" 두 분의 아름다운 모습을 자주 볼 수 있음 좋겠습니다. "
/ Canon EOS 300d + EF 50mm 1.8 Ⅱ


A Lover's Concerto / 陳慧琳






 

[prev] [1]..[71][72][73][74][75][76][77][78][79] 80 ..[83] [next]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Mintu



[가시나무를 타고 넘어 별들에게로......]
CopyLeft@2003 Produced by Mintu & Jinkwon Park (marx@samsung.com)